보건복지부, 청년마음건강 지원사업 운영현황 점검 및 현장의견 청취

홈 > 보건/복지 > 보건복지
보건복지

보건복지부, 청년마음건강 지원사업 운영현황 점검 및 현장의견 청취

0 1182 0 0

367d28ff8f01dc1a4d7af81bfb618c6b_1701239489_549.jpg

사진 :보건복지부 제공

 

- 이기일 제1차관, 청년마음건강 지원 현장 방문 추진  

 

이기일 보건복지부 제1차관은 1128() 오후 330, 동대문종합사회복지관 부설 가족상담코칭센터(서울시 동대문구 소재)를 방문하여 청년마음건강 지원사업의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현장의 의견을 청취하였다.

 

청년마음건강 지원사업은 일상생활에서 우울, 불안 등 정서적심리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에게 일대일(1:1) 전문 심리상담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소득요건 등 별도의 기준 없이 심리지원 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청년*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 (지원기준) 19~34세가 대상으로 출생연도 기준 적용, 2023년은 ‘1989년생부터 2004년생의 경우 이용 가능

 

정부는 최근 청년층의 우울 및 고립감 심화에 따라 청년의 마음건강을 지원하기 위한 정책들을 추진하고 있다. 청년마음건강센터 확대와 함께 고립은둔청년 및 자립준비청년에 대한 심리지원을 강화하고 있으며 특히, 2024년에는 지원대상을 청년층에서 전국민으로 확대하는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을 신설할 계획이다.

 

*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 ’24년 신규사업으로 추진, 정부안 기준 539억 원 반영

 

이날 이기일 제1차관은 청년마음건강 서비스 제공에 참여하고 있는 동대문종합사회복지관 부설 가족상담코칭센터의 현장 관계자 한 분 한 분을 격려하고, 현장에서 느끼는 어려움과 정책 제언 등을 청취하였다.

 

이기일 보건복지부 제1차관은 학업 스트레스, 취업난 등으로 정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이 전문 심리지원 서비스를 통해 건강한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내년도부터 추진될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을 통해 국민 전체의 정신건강을 세심히 살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