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바이오·백신 1호 펀드(유안타) 1500억 원 규모 우선 결성 추진

홈 > 보건/복지 > 동정/행사
동정/행사

K-바이오·백신 1호 펀드(유안타) 1500억 원 규모 우선 결성 추진

0 439 0 0

482b35f7e0dc45dc499e54c26753743a_1699423507_8178.jpg 




- 백신 펀드(1호 및 2) 2616.3억 원 우선 결성하여, 연내 투자 개시 추진 

 

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118() K-바이오·백신 1호 펀드가 최소 결성액 1500억 원을 충족하여 우선 결성* 절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 최소 결성액 이상으로 투자금이 조성되면 투자를 조기 개시하는 절차

 

K-바이오·백신 1호 펀드 주관 운용사인 유안타 인베스트먼트(대표 양기석)는 정부 및 국책은행* 출자금 600억 원과 민간 출자금 900억 원을 더해 총 1500억 원 규모로 우선 결성을 추진하게 되었다.

 

* 정부 300억 원, 한국산업은행 135억 원, 한국수출입은행 90억 원, 한국중소기업은행 75억 원

 

보건복지부는 1020() K-바이오·백신 2호 펀드 주관 운용사로 프리미어 파트너스(대표 송혁진)를 선정하고 조성된 1116.3억 원에 대하여 우선 결정 절차를 진행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제약·바이오 투자 활성화를 위해 보건복지부는 K-바이오·백신 1호 및 2호 펀드의 우선 결성 절차*를 연내 마무리하고, 신속히 투자를 개시할 예정이다.

 

* 펀드 규약 합의 및 결성총회 금감원 등록 및 승인 (12개월 소요)

 

이를 위해, 보건복지부는 11월 중 1호 및 2호 펀드 운용사(유안타 인베스트먼트, 프리미어 파트너스)와 공동으로 투자설명회를 개최하여, 투자 규모, 투자 대상, 투자 심사 절차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박민수 2차관은 제약·바이오 투자 시장 위축을 고려하여, 타 펀드에 비해 빠른 속도로 투자를 집행할 것이라며,

 

“K-바이오·백신 펀드의 출발이 제약·바이오 투자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어 다른 민간 펀드의 투자로까지 이어지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23-12-18 19:57:02 보건복지에서 이동 됨]

0 Comments